Home 빅토리아 치솟는 빅토리아의 집값과 임대료

치솟는 빅토리아의 집값과 임대료

by victoriastudy

빅토리아를 포함한 아일랜드의 집값 상승세가 매섭습니다. 1년전에비해 매물은 50프로정도 감소했으며, 싱글하우스기준 34프로이상 가격이 상승했습니다. 광역밴쿠버지역이 20프로정도 상승한것에 비하면 아이랜드지역 상승세는 더욱 돋보입니다. 현재도 매섭고, 남은 한달사이에 17프로는 더오를거라고 예측하는 뉴스입니다.

Greater Victoria housing prices could climb as much as 16 per cent by end of year: realtor

https://www.cheknews.ca/greater-victoria-house-prices-continue-to-rise-low-inventory-and-high-demand-to-blame-900548/

콘도/타운/싱글을 포함한 주택전체가격의 전년대비 비교입니다. 광역밴쿠버지역과 차이가 줄었습니다.

거기에,  코로나로 자택근무 수요의 증가 및 자택 비지니스의 증가, 콘도의 보험료 대폭인상등이 단독주택을 선호하는 양상으로 번지는 모양새입니다.       콘도/타운홈은 어느정도 건설이 가능하지만, 싱글하우스는제한된 토지로 인해서 무한정 건축이 불가능해서입니다.

 

아래는 999,900에 나온 매물이 1,380,000에 팔린 내역입니다. Assessment는 870,000정도의 평균주택입니다.    밴쿠버와 빅토리아는 항상 부동산가격이 어느정도 일정한 가격을 유지하는 모양새입니다만, 코로나이후로 빅토리아 이주수요가 증가한 양상입니다.

1베드룸 렌트비는 1,863달러입니다. 2베드룸은 2,432달러입니다. 모두 20프로가량 올랐습니다.   캐나다로 연수오시는 부모님들께서는 참조하시면 도움이  될듯합니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